전시 소개

특별 초청전

미메시스 아트 뮤지엄 특별 초청전 - Dialogue: Book & Art

 

 

중앙도서관(관장 서이종)은 2018년 8월 10일(금)부터 28일(화)까지 약 3주 간 관정 갤러리(관정관 1층 로비)에서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 특별 초청전 『Dialogue: Book & Art』를 개최하였다. ‘미메시스 아트 뮤지엄 특별 초청전’은 이용자와 함께 즐기며 소통할 수 있는 문화예술의 장으로서 출판 디자인의 중요성과 심미성을 재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된 행사다.

「Dialogue: Book & Art」 전시는 지난 2018년 4월 13일부터 6월 24일까지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 전관에서 진행되어, 예술과 책이 조우하는 과정을 그대로 담아내며 출판 디자인에 대한 세간의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.

이번 전시는 고낙범의 ‘지그문트 프로이트 전집(9점)’, 한국 현대 화가들의 ‘한국 대표 시인 초간본 총서(4점)’, 페르난도 비센테의 ‘열린책들 창립 30주년 기념 대표 작가 12인 특별세트(3점)’, 알베르토 아후벨의 ‘로베르토 볼라뇨 컬렉션 전집(8점)’ 등 세련되고 섬세한 북 디자인으로 정평이 나 있는 출판사 ‘열린책들’의 대표적인 전집 책표지 원화로 구성하였다.

전시 관람자들은 ‘책의 내용뿐 아니라 출판물의 형식에 대해서도 생각해볼 수 있는 전시회였다’, ‘책표지를 통해 책의 내용과 저자를 잘 표현할 수 있다는 점이 인상 깊었고, 책표지 디자인 또한 예술임을 새삼 깨달았다’, ‘책표지 전시를 감상할 때 책 내용이 떠오르면서 책과 그림 모두를 풍부하게 감상할 수 있었다’ 등의 감상평을 남겼다.

 

 

기관 소개전시장 전경

미메시스 아트 뮤지엄

기관 소개 사이트 바로가기